나눔터

Bell Memorial United Methodist Church

페루 웨이나산
첨부파일 1개


웨이나산_ 노영매 3_2_2020



 

지칠 때마다 떠오르는 하나

페루 웨이나산


거기까지 가기도 힘이 들었는데 앞에 우뚝 버티고 있다.

 

비행기로 리마와 쿠스코로 건너뛰고

버스로 산등성이를 서너번쯤 휘감고 돌은 후에

땅만 내려다 보고 발자국 발자국씩,  삼일 걸려 여까지 몰아쉬며 왔는데

웨이산이 거대한 모습으로 나를 내려다 보고 있다.



귀엽게 꼬부라진 뿔을 자랑하는 알파카들이 유유 풀을 뜯는 아름다운

잉카 제국의 장엄함을 백 년 넘게 지켜낸 정기가 흐르는


키는 작지만 백파운드 넘는 짐을 등에 지고 성큼 성큼 뛰어다니는 포토들이 있는

산들보다 멀리 마지막에 높고 가파르게 하늘에 붙어 있는 웨이나산


산이 나를 부르고 있다.

몸이 가까이 수록 웬걸! 마음은 멀어진다.


마음은 뒤에 남기고 부름에 몸을 맡겨 본

 

.

팔을 벌려 산을 품고 산과 하나되어 그저 아무 생각없이 오르고 오른다.


살짝 얼굴에 스쳐가는 바람 덕분에 땀을 말리고

갑자기 나타난 평평한 , 마치 행운이라도 잡은 힘이 솟구쳐 줄행랑을 치기도 한다.

 

아 그런데 벌써 정상인가!


이젠, 가려해도 길이 없는데

나는 허공을 향해 자꾸만  발질 하고 있다.

 

 

 

 

 

 

각주: Machu Picchu페루에 있는 잉카문명의 고대 요새 도시,  7 불가사이 하나, Trekking 8 2019 하고 나서

           Huayna Picchu (우아나산) 제일 높은 13,500 ft






 


새글 0 / 968 

검색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968 커피브레이크 가을학기를 개강하며-노영매
2020.09.09 129
967 고 김영신 권사님을 기리며 노영매 권사님.. 2020.07.22 186
966 김영신 권사님이 2019년 커피브레이크 마가..
2020.07.22 192
965 2020 커피브레이크 봄학기를 마치며 - 노..
2020.06.12 250
964 커피브레이크 봄학기 2020을 마치고 - 박..
2020.06.12 245
963 2020 일대일 양육 간증 - 옥성원 집사 2020.05.20 324
962 2020 일대일 양육 간증 - 최한나 성도 2020.05.20 365
961 2020 일대일 양육 간증 - 정연화 집사 2020.05.20 367
960 2020 일대일 양육 간증 - 김헤레나 권사 2020.05.20 354
959 페루 웨이나산
2020.03.13 412
958 어느 설날에 특별한 세배를 받으며
2020.03.13 387
957 커피브레이크 나눔 마가복음 10:17-31(부자..
2019.10.05 534
956 이준영 목사님께서 아프시답니다.
2019.09.21 684
955 페루 마츄피츄를 다녀와서
2019.09.16 573
954 김 상묵 권사님의 감동의 성경필사
2018.07.26 761